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GNU Today

대한민국대표하는 경남의 국가거점국립대학

GNU소식

경상국립대-농촌진흥청-합천축협 업무협약

  • 부서명대외협력과
  • 등록일 2021.09.17
  • 조회수 193

경상국립대-농촌진흥청-합천축협 업무협약 현장 사진


탄소중립 대응 ‘초유량대형한우 집단 육성’에 힘 모은다

• 경상국립대-농촌진흥청-합천축협 업무협약 맺어 


경상국립대학교(GNU·총장 권순기)와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원장 박범영), 합천축협(조합장 김용욱)은 ‘초우량대형한우 집단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9월 15일 합천축협에서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은 사료 효율성이 높고, 육질과 육량이 우수한 초우량대형한우 집단을 육성하여 농가 소득을 높이고, 온실가스 배출을 줄여 탄소중립 정책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됐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2020년 출하된 한우 76만 마리 가운데 도체중 600㎏ 이상인 약 1700마리(0.2%)가 대형한우로 추정된다. 초우량대형한우 집단 육성 목표는 거세우 평균 출하체중 1톤, 육질 1+등급 이상으로 하고 있다. 


3개 기관은 공동 연구를 통해 초우량대형한우를 종합적으로 분석하고, 첨단 번식기술을 적용해 집단 육성 시기를 앞당길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국립축산과학원은 유전체, 육종, 번식, 질병, 사양 등 최근까지 개발된 전반적인 신기술을 투입할 예정이다. 


경상국립대는 최신 수정란 생산과 이식기술(OPU*)을 투입할 예정이다. 합천축협은 초우량대형한우 연구에 필요한 가축과 장소를 제공하고, 생산성 조사에 협력‧지원하기로 했다.


* 생체 난자 흡입술. 음파 기계 장치로 살아있는 소의 난소를 눈으로 확인하면서 난자를 채취하는 기술. 여러 개의 난자를 동시에 채취함으로써 단기간에 우수한 수정란을 반복해 생산할 수 있음


합천축협은 초우량대형한우 연구에 필요한 가축과 장소를 제공하고, 생산성 조사에 협력‧지원한다.


협약식에 참석한 경상국립대 응용생명과학부 공일근 교수는 “최신 OPU 기법을 이용한 수정란 생산‧이식으로 우수 집단 육성기간을 단축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합천축협 김용욱 조합장은 “이번 3개 기관 협력으로 초우량대형한우 집단이 조기에 육성되어 한우 사육농가의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하였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농촌진흥청 박범영 국립축산과학원장은 “협약기관이 협력해 생산성과 육질이 우수한 초우량대형한우 집단을 조기에 육성하여 농가 소득 향상과 탄소중립 정책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사진 설명: 경상국립대학교와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합천축협은 ‘초우량대형한우 집단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9월 15일 합천축협에서 맺었다.

⊙ 내용 문의: 경상국립대 산학협력단 055-772-0244

  • 소속 : 홍보실
  • 전화번호 : 055-772-0283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면 자료관리 담당자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가좌캠퍼스 52828 경상남도 진주시 진주대로 501
    055) 772 - 0114,1114
  • 칠암캠퍼스 [대학본부] 52725 경남 진주시 동진로 33
    055-772-3114
    [의·간호] 52727 경남 진주시 진주대로 816번길 15
    055-772-8017
  • 통영캠퍼스 53064 경남 통영시 통영해안로 2
    055-772-9099
  • 창원산학캠퍼스 51391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차룡로 48번길 54
    055-772-0248
  • 내동캠퍼스 52849 경남 진주시 내동로 139번길 8
    055-772-3114

과학기술정보통신부(WEB ACCESSIBILITY)

라이트
모드
최상단으로 이동